좋은 약은 좋은 사람이 만듭니다 건강과 행복을 지키기 위하여 우수한 의약품의 개발과 최선을 다하여, 인류의 보다 나은 생활을 선도합니다.
visual show mode

보도자료

조아제약의 다양한 광고를 보실 수 있습니다. 조아제약 제품의 다양한 미디어 광고를 보실 수 있는 공간입니다.

건강정보관련 내용
제목 조아제약후원 봉황클럽유소년야구대회 성료
등록일 2020-11-16
첨부파일
내용

봉황클럽야구연맹이 주최하고 조아제약(대표이사 조성환, 조성배)이 후원한 ‘2020 회장기 봉황클럽유소년야구대회’가 꿈나무리그와 새싹리그 우승팀을 확정하면서 막을 내렸다.

 

지난달 31일 개막한 이번 대회는 대회 마지막 날인 지난 15일까지 주말을 이용해 나흘 동안 연맹 소속 8개팀과 초청팀 4개팀 총 12개팀이 참가한 가운데 열전을 펼쳤다. 결과 강서유소년야구단(감독 이진호)과 서초이글스(감독 권영근)가 각각 새싹리그(초등 1~5학년)와 꿈나무리그(초등 5~중2학년)에서 정상을 차지했다.

 

강서유소년야구단은 개막전부터 전날까지 단 한차례의 패배도 없이 3전 전승으로 새싹리그의 최강자로 우뚝 섰다. 2위는 마스터야구단이 2승1패로 뒤를 이었고, 서초이글스와 코리안베이스볼이 1승2패로 공동 3위를 기록했다.

 

대회 최종일이었던 15일 꿈나무리그 최종전에서는 여자선수인 이민서(전동중 2년)가 마운드를 지킨 서초이글스가 강서유소년을 8-1로 물리쳤다. 서초이글스는 강서유소년과 2승1패를 기록했으나 승자승 규정에 따라 우승을 차지했다.

 

한편, 10여년간 '조아제약 프로야구 대상' 시상식을 개최하고 저소득층 야구 꿈나무와 야구재단에 지원금을 기부하는 등 야구발전에 힘써오고 있는 조아제약은 어린이영양제 ‘찰크톤’과 기억력 개선 및 지구력 증진에 도움을 주는 ‘조아바이톤’을 대회 시상품으로 전달해 참가 선수들에게 큰 호응을 받았다.

지난 15일 폐막한 ‘2020 회장기 봉황클럽유소년야구대회’ 꿈나무리그에서 우승한 서초이글스 선수단

 

지난 15일 폐막한 ‘2020 회장기 봉황클럽유소년야구대회’ 꿈나무리그에서 우승한 서초이글스 선수단의 권영근 감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