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 약은 좋은 사람이 만듭니다 건강과 행복을 지키기 위하여 우수한 의약품의 개발과 최선을 다하여, 인류의 보다 나은 생활을 선도합니다.
visual show mode

보도자료

조아제약의 다양한 광고를 보실 수 있습니다. 조아제약 제품의 다양한 미디어 광고를 보실 수 있는 공간입니다.

건강정보관련 내용
제목 조아바이톤 루키바둑리그, 반환점 돌며 본격 순위경쟁
등록일 2020-09-18
첨부파일
내용

한국 바둑의 미래를 책임질 루키들이 치열한 승부가 펼쳐지고 있는 2020 조아바이톤 루키바둑리그가 반환점을 돌고 본격적인 순위 경쟁에 돌입했다.

 

8월 1일 개막한 2020 조아바이톤 루키바둑리그는 지난 12일 9라운드를 마치고 18일 10ㆍ11라운드, 19일 12ㆍ13라운드, 27일 14라운드를 통해 최종순위를 결정한다. 9라운드 종료 결과, 신생팀 서울 한종진바둑도장과 여수 진남토건이 7승 2패로 동률을 기록 중이다.
 

양팀의 승수는 동률이지만 개인승수 17승을 올린 서울 한종진바둑도장이 개인승수 15승인 여수 진남토건을 제치고 선두를 달리고 있다. 여기에 3위 부산 강지성바둑학원이 6승 3패(개인승수 18승)의 성적을 올리며 3강 체제를 구축했다.
 

1위 서울 한종진바둑도장과 2위 여수 진남토건은 18일 10라운드에서 맞대결을 펼친다. 10라운드에서 승리하는 팀은 이번 시즌에서 가장 먼저 8승 고지를 밟게 된다. 전반기에서는 여수 진남토건이 2-1로 승리를 거둔 바 있다.
 

4~6위로 중위권에 자리한 서울 올댓마인드, 순천 한국바둑중고등학교, 서울 충암바둑도장은 각각 4승 2패를 기록하고 있어 남은 5경기에서 모두 승리하게 되면 우승도 노려볼 수 있게 됐다.개인순위는 지난 시즌 다승상을 차지한 부산 강지성바둑학원의 권효진 2단과 서울 한종진바둑도장 한우진 초단이 각각 8승 1패로 공동 1위에 올라있다.
 

아마추어 선수 가운데에서는 여수 진남토건 최윤상 선수가 6승 3패로 공동 4위를 차지해 가장 좋은 성적을 기록 중이다. 2020 조아바이톤 루키바둑리그는 27일 한국기원에서 열리는 14라운드 종료 후 시상식을 겸한 폐막식을 갖고 세 번째 시즌의 막을 내린다.
 

2020 조아바이톤 루키바둑리그는 8개팀 더블리그(14라운드)로 총 56경기, 168국의 정규리그 성적으로만 최종 순위를 가린다. 한편 1일 1라운드를 치렀던 루키바둑리그는 올해 코로나19 영향으로 1일 2라운드를 소화했다. 또한 발열 체크, 손 소독제 비치, 대국 중 마스크 의무 착용 등 코로나19 생활방역수칙을 준수했으며, 대국자들 사이에 아크릴판을 설치해 접촉을 최소화했다.
 

3년 연속 조아제약이 타이틀 후원을 맡고 있는 2020 조아바이톤 루키바둑리그는 문화체육관광부와 국민체육진흥공단이 협찬하며 총 규모는 약 2억7,400만원이다. 우승팀에게는 상금 2,200만원, 준우승팀에게는 상금 1,100만원이 지급된다.